12월 22일 도성초등학교에서 '삼국지 그 현장을 가다'라는 주제로 유현민 선생님의 강연이 있었습니다.

강의는 <삼국지 현장답사와 함께 읽는 삼국지> 집필을 위해 삼국지의 유적지를 방문하셨던 자료들과 함께 삼국지의 중요 이벤트들을 학생들에게 이야기해 주는 형식으로 진행 되었습니다. 중간 중간 간단한 문제를 학생들에게 묻고, 맞추는 학생에게 선물도 주어지는 시간도 있었습니다. ^^

삼국지의 배경을 설명하는 유현민 선생님

삼국지의 주축이 되는 세영웅 조조, 유비, 손권에 대한 배경 설명으로 시작합니다. 삼국지는 역사를 바탕으로 만들어진 소설이며, 소설에서 왜 조조는 천하의 간신, 유비는 덕을 지닌 영웅으로 그려지게 되었는가에 대한 배경 설명도 간단하게 해 주셨습니다.

이야기는 탁주에서 도원결의를 맺던 그 현장으로 이어집니다. 

탁주 입구에 있다고 하는 삼형제 상입니다.

탁주에서 도원결의를 맺은 유비, 관우, 장비 삼형제는 한중으로 황건적을 토벌하기 위해서 떠납니다. 이들의 긴여정의 시작된 것이죠. 그 다음 이야기는 관우가 조조에게 잠시 몸을 의탁하는 사연으로 건너 뜁니다. 삼국지의 모든 이야기를 하기에는 우리에게 할애된 1시간 30분은 터무니없이 짧았습니다.

유비의 거처를 알게 된 관우는 파릉교에서 조조와 이별을 합니다. 이 장면을 생생하게 아이들에게 전달하기 위해 열정을 다하여 강의를 하시는 선생님을 말리지 못하여 문제 내고 쉬어가는 시간을 놓치고는 그만 적벽 대전으로 이야기가 넘어가고 말았습니다.

그래서 강의 시작하고 40분이 경과한 후에야 첫 문제를 내었습니다. T.T


저요~ 저요~ 

첫 문제는 '삼국 중 한 나라의 이름을 대시오.' 예상대로 쉽게 문제를 맞추는 우리 학생들. 학생들의 수준에 감탄하신 선생님은 갈수록 어려운 문제를 내십니다. 결국 예정에도 없던 '사진에 나오는 이것을 뭐라고 부르나요?'라는 문제를 내십니다.



이 문제 역시 한 학생이 가볍게 맞추어 버려, 유현민 선생님, 학교 선생님, 강의에 함께 참여한 어머님들 모두를 놀라게 했죠. 정답은 '잔도(棧道)'입니다. 험한 지형을 이용해 나라를 지키던 촉나라의 중요한 군사도로였죠. 그 옛날 절벽에 저런 도로를 만들었다는 것이 참 신기하지 않나요? 하여간 도성초등학생들의 수준에 깜짝 놀랐네요.

잔도 소개[링크]

어느덧 우리에게 할애된 시간이 흘러 관우, 장비의 죽음. 이릉 전투의 패배의 휴우증으로 유비 또한 사망하고 촉의 운명을 유비로부터 건네 받은 공명 또한 과로로 오장원에서 지고 그렇게 독자들에게 사랑받는 영웅들 하나 둘 사라져가고 우리 선생님의 강연도 슬슬 마무리가 되어갑니다.

1시간 30분이라는 시간이 아쉬운 강연이었습니다. 그 시간에 다 하기에는 삼국지에는 재미있는 이야기들이 너무 많죠. 마지막으로 선생님은 학생들에게 나중에 혹시 기회가 된다면 삼국지의 그 현장을 방문해 보라는 권유를 하셨습니다. 책으로 읽는 것도 재미있지만 현장에서 직접 느끼는 현장감은 책과는 다른 감동을 준다고 하면서 말이죠.  

                                                                                                   - 책 쟁 이 -
삼국지 1 - 10점
나관중 지음, 유현민 옮김/예문당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borgus.tistory.com BlogIcon DDing 2010.12.29 07: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중국에 있을 때 마음 같아서는 다 찾아 보려고 했지만 결국 몇 군데 밖에는 못 가 봤죠. ㅎㅎ
    우리의 문화재도 그렇지만 현장에서 느끼는 감흥이 대단했었습니다. ^^

    • Favicon of https://yemundang.tistory.com BlogIcon 예문당 2010.12.29 15: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다 찾아 보시려고 했다니 대단하군요. 아무래도 땅떵어리가 커서 중국인도 다 돌아 보는 것은 대단한 일일듯 합니다. ^^

  2. Favicon of https://nohji.com BlogIcon 노지 2010.12.29 07: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실 뭐든지.. 직접 가서 보는게 좋죠.
    여행기를 보면서 '와~' 하는 것도 좋은데, 실제로 가본 만큼은 아니니까요..

    하하...여행떠나고 싶어요 ㅋ

  3. Favicon of https://jongamk.tistory.com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0.12.29 08: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큰애도 삼국지를 좋아해 전편을 5번이나 독파했답니다. ㅋㅋ

  4. Favicon of https://donghun.kr BlogIcon 멀티라이프 2010.12.29 09: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나 재미있어서... 10번은 넘게 본 삼국지..
    그현장에 가보고 싶은 생각은 굴뚝같짐만, 현실이 호락호락하지 않네요 ㅋ

  5. Favicon of https://polarbearbank.tistory.com BlogIcon ☆북극곰☆ 2010.12.29 10: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렸을때..
    삼국지.. 라는 단어만 들어도 마음속에서
    샘솟는 뜨거운 무언가가 아직도 기억에 납니다.
    지금도 마찬가지로 삼국지라고 하면...
    항상...뜨거워지죠.
    저뿐만이 아니라 많은 남정네(?)들은 삼국지하면
    물불안가릴 것이라 생각됩니다. ㅋ

    • Favicon of https://yemundang.tistory.com BlogIcon 예문당 2010.12.29 15: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하하하.. 북극곰님 얘기들으니 대학시절 동아리 방에서 중국을 통일하겠다고 컴퓨터 앞에서 밤새던 친구들 생각나네요.

  6. Favicon of https://toyvillage.net BlogIcon 라이너스™ 2010.12.29 10: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정말 재미있게 봤던 삼국지.^^
    저도 대륙으로 대륙으로 여행을 떠나보고싶네요.ㅎㅎ

    • Favicon of https://yemundang.tistory.com BlogIcon 예문당 2010.12.29 15: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대륙은 한 번 가볼만하다는 우리와는 다른 스케일에 깜짝 놀라는.. 수조우 출장 많이 다니던 직장 동료는 푸동공항에 내려서 2시간 동안 직선 도로로 평야를 달리는 택시안에서 대륙을 느꼈다고 하더군요. ㅎㅎ

  7. Favicon of http://coinblog.co.kr BlogIcon 칼리오페 2010.12.29 11: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잔도' 뭔지 몰랐는데..ㅠ
    요즘 초등학생들 똑똑하군요 ^ ^
    영원한 고전 삼국지 저도 좋아해요 ㅎㅎ

  8. Favicon of https://bbore.tistory.com BlogIcon 보시니 2010.12.29 12: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삼국지 기행> (허우범 저)를 읽어봤는데, 실제 현장과 함께 당시의 이야기를 느끼니 훨씬 감동이더라구요. 저도 그 현장들을 꼭 방문해 보고 싶습니다.
    아이들에게도 정말 소중한 시간이 되었을 것 같아요.

    • Favicon of https://yemundang.tistory.com BlogIcon 예문당 2010.12.29 15: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도 허우범 선생의 <삼국지 기행>을 읽었습니다. 삼국지의 실과 허를 밝히는데 좀 더 주력했던 작품이죠. 이 작품도 집필하는데 꽤나 고생하셨을 겁니다.

  9. Favicon of http://blog.hscity.net BlogIcon 화사함 2010.12.29 12: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 수많은 일화들로 인해 삼국지가 지금도 읽히고, 영화화 되고 게임으로도 만들어지고~! 많은 사람들의 사랑을 받는 것 같습니다.^^

    • Favicon of https://yemundang.tistory.com BlogIcon 예문당 2010.12.29 15: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나관중이라는 사람이 사람의 심리를 잘 알고 있었고 엮는 재주도 탁월한 듯 합니다. 출판사 입장에서는 아주 탐나는 저자죠. 저자 섭외 1순위. ㅎㅎ

  10. Favicon of https://lmpeter.tistory.com BlogIcon 아이엠피터 2010.12.29 13: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삼국지 정말 남자라면 몇번을 읽고 또 읽어야 할 명작이죠
    즐겁게 저렇게 강의 들으면 진짜 재밌고 신날것 같네요
    저도 나중에 강의 듣고 싶습니다. ^^

  11. Favicon of https://daddymoo.tistory.com BlogIcon 아빠소 2010.12.29 14: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시간반만에 삼국지 한권을 읽는 기분이었겠는걸요? 그것도 생생한 현장사진들과 함께 말입니다~ 잔교라는건 저도 모르고 있었는데 초등학생이 그걸 그리 쉽게 맞추다니... 놀랍네요~

  12. Favicon of https://bkyyb.tistory.com BlogIcon 보기다 2010.12.30 02: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삼국지는 읽고 또 읽어도 새롭다죠.
    역사소설을 좋아해서 몇번이나 읽었는데도 그 흥미진진함은 정말 대단한거 같습니다.
    그 역사의 현장을 직접 둘러볼 수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요~
    하긴 게임상으로는 수백번 중국 통일을 했었군요.^^;

  13. Favicon of https://eejemap.tistory.com BlogIcon 잡학왕 2010.12.30 03: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오오~ 이책 정말 보고 싶었어요~
    다음에도 이런 강연회있으면 불러주세요~ 아이들과 저자분이 소통하는 모습을 취재하는 것도 재미있을 것 같습니다. ^^

    • Favicon of https://yemundang.tistory.com BlogIcon 예문당 2011.01.03 16: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도성 초등학교 어머니회에서 좋은 자리를 마련해 주셨지요. 저희도 역랑 좀 키워서 저자와 만남도 마련해 봐야겠어요. ^^

  14. Favicon of https://simplegame.tistory.com BlogIcon 심플게임 2010.12.30 16: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삼국지 완전 팬이에요.
    대여섯번 읽었는데...
    실제로 가본다면 감회가 남다를것 같네요.

  15. Favicon of http://moms.pe.kr BlogIcon 함차가족 2011.01.03 16: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삼국지..오래전에 읽었는데..아이들이 좀더 자라면 다시금 읽어봐야겠어요
    만화로도 나와있으니..재미나게 ㅋㅋ

    • Favicon of https://yemundang.tistory.com BlogIcon 예문당 2011.01.03 16: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우리 큰 아들도 TV에서 하는 만화 삼국지에 재미를 들여서요. 만화 삼국지를 보기 시작했는데 저도 같이 보고 있죠. ㅎㅎ 생각보다 재미있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