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를 키우다보면, 여러가지 상황을 겪게 됩니다. 아이들이 예쁘긴 하지만, 어른들이 이해하지 못하는 행동이나 요구를 해오면 당황스럽기도 합니다. 저는 8살 5살 아들 둘을 키우고 있는데요, 이 개념을 알고 아이를 좀 더 이해하게 되었습니다. 바로 '아이의 민감기'입니다.


아이들이 참 신기한 것은, 때가 되면 뒤집고 걷습니다. 아이마다 약간의 차이가 있습니다만, 대부분 이런 순서를 밟습니다. 부모가 가르친다고 하는 것도 아니고, 좋은 프로그램으로 훈련 시켜서 하는 것도 아닙니다. 스스로 하는 것이죠. 

그렇다면, 아이가 스스로 무언가를 하는 것이 뒤집고, 걷는 것 뿐일까요? 그렇지 않습니다. 이탈리아의 위대한 아동교육자인 마리아 몬테소리는 아이의 몸과 마음이 자로 잰 것처럼 서서히 완성되는 것이 아니라 어느 일정한 시기에 급진적, 폭발적으로 완성된다고 보았습니다. 그 시기에 적절한 환경이 갖추어지면 아이의 자발적인 요구에 힘입어 큰 성장을 기대할 수 있는데, 그 시기가 바로 민감기입니다.

아이들은 질서/작은 사물/손 사용/걷기/감각/언어 등에 대한 민감기가 있는데, 이 시기가 되면 각각의 상황에 강하게 반응합니다. 걸음마를 막 배워서 걷기에 대한 민감기가 온 아이는 무조건 걸으려고 합니다. 목적도 목표도 없이 오직 걷기를 합니다. 걷는 기능을 사용하기 위해, 확인하기 위해 그러는 것이죠. 이 때에 아이가 잘 걸을 수 있는 환경에 놓아주는 것, 그것이 바로 부모가 해야할 일입니다. 

민감기는 시간이 지나면 사라지므로 이 시기를 그냥 흘려보내지 않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우리가 '모든 일에는 때가 있다'고 말하는 것처럼, 아이들에게 찾아온 그 때에 적절한 환경과 자극을 주게 되면, 아이들이 쉽게 익히고, 외우고, 받아들입니다. 하지만 민감기가 지나면 부지런히 노력해야 배울 수 있습니다. 


이 책의 저자인 나가에 세이지 교수는 발달심리학과 신경심리학을 전공하셨는데, 두뇌에 대한 연구를 하시는 분입니다. 유아교육에 대한 대한 자료를 찾으시다가 몬테소리 유아교육에 매료되어 몬테소리 유아교육을 뇌과학으로 해석하고 어떤 자극에 아이의 두뇌에 어떤 변화가 일어나는지 설명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하워드 가드너의 다중지능이론과 몬테소리 교육을 비교해서 이야기도 해주셨습니다.

이 책은 일본어 번역서인데, 일본에서 출간된 원제는 '세계 최고의 자녀교육 몬테소리'입니다. 한국에서도 몬테소리 교육은 무척 유명합니다. 저도 개인적으로 몬테소리 교육의 영향을 많이 받고 있고요. 실제 유치원이나 어린이집에서 몬테소리 교육을 실시하는 곳이 많습니다.

'민감기'와 부모의 역할을 아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그래서 아이를 좀 더 잘 관찰하고, 아이가 잘 자랄 수 있도록 도와준다면 얼마나 좋을까요? 무엇이든 아는 만큼 보입니다. 내 아이도 아는 만큼 보입니다. 내 아이의 민감기, 확인해보세요. ^_^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jongamk.tistory.com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2.01.25 08: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이의 성장 특히 첫애때는 경험이 없어 더 필요한 내용인듯해요

  2. Favicon of http://slds2.tistory.com BlogIcon ★입질의 추억★ 2012.01.25 09: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육아에 큰 도움이 될거 같은 책이네요^^
    저도 하루빨리 이런 책을 정독할 날이 와야 할텐데 말입니다.
    기분좋은 하루되세요~^^

  3. Favicon of http://windlov2.tistory.com BlogIcon 돌이아빠 2012.01.25 10: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책 소개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저도 읽어봐야겠어요.

  4. Favicon of http://blog.daum.net/moga2641 BlogIcon 모과 2012.01.25 10: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동화책을 많이 읽어야겠습니다.
    어린이들의 동심을 알고 있어야 손자손녀 생겼을 때
    친구같은 할머니가 될 것 같아요.^^

  5. Favicon of http://www.smpark.kr BlogIcon 풀칠아비 2012.01.25 11: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명절 잘 보내셨지요?
    "내 아이도 아는 만큼 보인다"는 말씀이 계속 머릿속에 남네요.
    좋은 책 소개 감사드립니다.
    잘 보고 갑니다.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 Favicon of http://yemundang.tistory.com BlogIcon 예문당 2012.01.26 10: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인사가 늦었습니다. ^^;;;
      아는 것을 늘리고 싶고, 그만큼 실천하고 싶은데 늘 부족한 사람입니다.
      올해는 더욱 더 노력하고 싶습니다. 감사합니다.
      오늘도 행복하세요. ^^

  6. Favicon of http://love111.tistory.com BlogIcon 바닐라로맨스 2012.01.25 13: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호... 아이 키우는분들에게는 필독서겠는데요~?

  7. Favicon of http://bizrus.tistory.com BlogIcon 자유혼. 2012.01.26 09: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직 아이는 없지만..
    앞으로를 생각하면 정말 잘 키울 수 있을지 걱정되네요.^^

  8. Favicon of http://geconomy.tistory.com BlogIcon 통통이21 2012.01.26 10: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래서 미운 세살(?) 미운 일곱살(?)이란 말이 있나봐요~~
    정말 주위를 보면 천사같던 아이들도 어느 순간 딱 미운짓 하는 시기가 있는 거 같아요

    • Favicon of http://yemundang.tistory.com BlogIcon 예문당 2012.01.26 10: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맞아요. 그 시기를 정말 잘 보내야죠. 아이의 기질을 이해하면 조금은.. 수월하게 넘어갈 수 있을지 모릅니다. 제가 바로 그런 두 아이를 키우고 있어요. ㅎㅎㅎ

  9. Favicon of http://daddymoo.tistory.com BlogIcon 아빠소 2012.01.26 10: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책은 아직 못읽었어요. 사춘기 전의 이춘기나 삼춘기쯤 되지 않을까요? ^^

    • Favicon of http://yemundang.tistory.com BlogIcon 예문당 2012.01.26 10: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유아교육에 관련된 부분이 많아서, 정독보다는 민감기의 개념, 몬테소리 교육 철학, 내 아이에게 적용할 수 있는 부분.. 정도만 찾아서 보셔도 좋을 것 같습니다. 시간 나실때 읽어보셔요. ^_^

  10. Favicon of http://bookhand.tistory.com BlogIcon 책과 핸드폰 2012.01.26 14: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이를 잘 알고 그에 따른 교육이 필요할 것 같아요.
    제대로 이해하지 못하고 강요만 한다면 제대로 된 교육이 되지 않을 것 같네요.^^

    • Favicon of http://yemundang.tistory.com BlogIcon 예문당 2012.01.26 14: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알고 실천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겠지만, 그게 말처럼 쉽지 않죠. 그래도.. 노력해야겠죠? 저도 노력하는 엄마가 되고 싶습니다. ^^

  11. Favicon of http://thejazz.tistory.com BlogIcon 강건 2012.01.30 09: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끔 생각 하건데 이책의 내용 처럼

    아이들의 어린시절에 어른들이 조금만 더 세심하게 대해주면

    훨씬 아이들이 긍정적이게 발전할 수 있는것 같습니다.

    어른들은 이런 민감한 아이들의 시기에 어떻게 대처 해줘야하는지

    공부해야된다고 봅니다.

    좋은 포스팅 잘봤습니다 ^^

    • Favicon of http://yemundang.tistory.com BlogIcon 예문당 2012.02.06 01: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감사합니다. 지속적인 관심이 필요한 것 같아요. 그런데 아이들 뿐만 아니라 누구에게나 그런 것 같아요. 특히 부모님이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