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넛지>의 저자인 행동경제학자 리차드 탈러 박사가 2017년 노벨경제학상을 수상하였습니다. 경제와 친숙하지 않는 분들에게 행동경제학이나 '넛지 이론'이라는 용어가 익숙하지 않을텐데요. 행동경제학이란 개인과 기관이 경제적 의사결정을 만드는 과정을 풀이하는 심리학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넛지'는 의사 결정을 내리는 과정에서 특정한 선택을 금지하거나 특정한 인센티브를 제공하지 않더라도 사람의 행동을 바꿀 수 있다는 이론입니다.

<넛지>의 머리말은 급식실 이야기로 시작합니다. 급식실에서 메뉴에 변화를 주지 않고 단지 음식의 진열이나 배열만 바꾸어서 학생들의 음식 선택에 영향을 준 사례를 듭니다. 구내식당의 음식을 재배열하는 것만으로도 특정 음식의 소비량을 늘이거나 줄이는 것이 가능하였다고 합니다. 어른들과 마찬가지로 학생들 역시 '정황 또는 맥락'의 사소한 변화만으로도 큰 영향을 받는다는 사실을 알아내었고 이를 토대로 건강에 이로운 음식의 소비량은 늘리는 한편 건강에 해로운 음식은 덜 먹게 할 수 있었다고 합니다.

사람들로 하여금 건강에 이로운 음식을 선택하게 할 수 있다면 사람들이 덜 먹게 할 수도 있을까요?

평생을 소비자 행동 및 식습관을 연구해 온 사람이 있습니다. 바로 코넬대학교 식품브랜드연구소 소장 브라이언 완싱크 교수입니다. 완싱크 교수는 사람들이 무의식적으로 많이 먹게 되는 원인을 밝히고 더 건강하게 적게 먹는 방법을 연구하였습니다. 

다양한 다이어트 방법이 등장하고 있지만 비만의 문제는 결국 먹는 '양'의 문제입니다. 먹을 때마다 의지력으로 덜 먹으려고 노력하는 일은 힘듭니다. 다이어트는 단발성 이벤트가 아닌 평생 유지해야할 습관이기도 합니다. 단기간 다이어트에 성공했더라도 잠시 방심하면 체중은 다시 원래대로 돌아옵니다. 완싱크 교수는 그의 저서 <슬림 디자인>에서 당신이 먹는 환경을 바꾸면(디자인하면) 그 다음부터는 특별한 노력 없이도 적게 먹을 수 있다고 합니다. 솔깃하지요? 과연 행동경제학 이론들이 당신의 다이어트에 도움을 줄 수 있을까요?

다음부터 그 방법들을 찬찬히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슬림 디자인 : 생각 없이 먹으며 날씬해지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완싱크사기극 2019.03.22 09: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책 저자인 브라이언 완싱크 (전) 코넬대 교수가 쓴 논문들(이 책의 근간이 되는 논문들)이 데이터 조작으로 대거 철회되었고 저자는 교수직에서 쫓겨났습니다.

    https://news.v.daum.net/v/20181112070002693?f=m
    건강한 식습관과 다이어트에 관심이 있는 사람이라면 한 번쯤 들어봤을지도 모른다. 이 팁들은 코넬 대학의 영양학자 브라이언 완싱크의 연구 결과물이다. 우리나라에서 '나는 왜 과식을 하는가'라는 (Mindless Eating, 2006) 제목으로 출판된 저서의 저자이기도 한 완싱크는 20년간 수많은 매체를 통해 영양학적 정보를 제공하고 세계적인 명성을 유지해왔다. 올해 13편의 논문이 학술지에서 철회되고 교수직에서 퇴출당하기 전까지 말이다.

    https://www.vox.com/science-and-health/2018/9/19/17879102/brian-wansink-cornell-food-brand-lab-retractions-jama

    Fifteen of Wansink’s studies have been retracted, and the findings in dozens more have been called into question

    https://en.wikipedia.org/wiki/Brian_Wansink#Further_corrections_and_retractions
    Cornell released a summary of its investigation that led to the September 2018 actions, stating: "The practices identified included data falsification, a failure to assure data accuracy and integrity, inappropriate attribution of authorship of research publications, inappropriate research methods, failure to obtain necessary research approvals, and dual publication or submission of research findings."

    절판하고 회수하시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