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에 대한 검색을 하다가 어떤 기사를 발견하였습니다. 책에 대한 소개글이었는데, 웬지모르게 이끌려 재빨리 인터넷서점에서 구입을 하였습니다. 


한 여자가 책을 들고 축 늘어진 채로 쇼파에 누워있습니다. 방금 책을 다 읽은 것일까요? 책을 보며 무슨 생각을 하고 있는 것일까요? 이 그림의 제목은 '무도회 이후'입니다. 라몬 카사스 이 카르보의 1895년 작품입니다. 즐거운 무도회에서 생긴 긴장감때문에 기운이 빠져서 간이 침대에 누운 채 긴장을 풀기 위해서 책을 들었는지도 모릅니다. 

제목이 독특한 이 책 '책 읽는 여자는 위험하다'는 13세기에서 21세기까지의 책읽는 여자 그림을 통해서 독서의 역사를 소개하고 있습니다. 책 읽는 여자와, 책 읽는 여자를 그리는 화가들이라니... 차례를 먼저 살펴보겠습니다.

책 읽는 여자는 위험하다 차례

옮긴이의  말

저자의 말(슈테판 볼만)
- '책 읽는 여자'와 '화가', 그들에게 무슨 일이 있었나

1. 진리가 담긴 그릇 - 은총을 받은 독서가들

2. 내밀한 순간 - 책에 매혹된 여자들

   조이한·김정근의 책 읽기와 여자 1

3. 즐거움이 머무는 곳 - 책 속에서 꿈을 꾸는 여자들

   조이한·김정근의 책 읽기와 여자 2  
 
4. 열락의 시간 - 책을 읽는 감수성이 예민한 여자들

5. 자신을 찾아서 - 열광적으로 책을 읽는 여자들

   조이한·김정근의 책 읽기와 여자 3  

6. 짧은 도피 - 책을 읽는 고독한 여자들

추천의 말(엘케 하이덴라이히)
- 여자가 책을 지나치게 많이 읽을 때 생기는 위험에 관해서

참고문헌 

 
그림에 대해서 잘 모르는 저에게는 낯선 화가들이 더 많았지만, 렘브란트, 베르메르, 마네, 고흐, 마티스 등의 낯익은 화가들의 작품도 만날 수 있었고, '메릴린 먼로가 <율리시스>를 읽다'라는 사진도 소개가 되어있습니다. 

그림을 보면서 어떤 상황속에서 어떤 책을 읽는 것인지에 대한 설명을 읽다보니 마치 갤러리에 와 있는 듯한 느낌이 들었습니다. 두달전 파리의 오르세와 루브르에 다녀왔었는데, 그 곳에 전시된 작품도 소개가 되어있었습니다. 저는 모르는 작품이었기에 스쳐지나갔겠지만, 앞으로는 그림 속에서 책 읽는 여인을 만난다든지, 이 책에 소개된 그림을 보게 된다면 더욱 깊게 그림을 볼 것 같습니다. 


많은 작품들 중에서 인상깊은 작품을 한 점 소개합니다.


카를 라르손이라는 스웨덴 출신의 화가입니다. 1904년 작품으로 직접 꾸민 집의 주방에서 아내가 책을 읽는 모습니다. 제가 책을 읽는 모습은 어떻게 보일까 궁금해지기도 했지만, 바쁜 아침 시간이 지나고 이런 모습으로 빈 집에 앉아 책을 읽고 있는 것이 저의 바램이기도 하기에 이 그림이 더욱 눈에 들어왔던 것 같습니다.

자세히 보면 집이 무척 아기자기하고 예쁜데요, 곧 한국에 상륙하는 이케아(IKEA)가 카를 라르손을 모델로 세계 시장을 정복했다고 하니 더욱 관심이 갑니다.

카를 라르손의 더 많은 그림 보기 : 
http://blog.daum.net/kimkyoc/223 


그런데 제목처럼, 책 읽는 여자는 정말 위험할까요? 

책을 읽는 사람은 깊이 생각을 하게 되고, 깊이 생각하는 사람은 자신의 독자적 생각을 갖게 된다. 자신이 독자적 생각을 가진 사람은 대열에서 벗어나고, 대열을 벗어나는 자는 적이 된다.

256쪽, <책 읽는 여자는 위험하다> 중에서.. 

 
맹목적으로 독서만 해서도 안되겠지만, 책 읽는 사람이 위험한 이유는 스스로 생각하고, 깨우치고, 행동하니 통제가 어렵기 때문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상상력, 창의력이 요구된다고 이야기하는 시대에 살고 있습니다. 그렇지만 삶은 팍팍하고, 양극화는 심해져가고, 어디에서 돌파구를 찾아야할지 모를 정도로 혼란스럽기도 합니다. 따라쟁이가 아닌, 자신만의 생각과 행동이 필요하지요.  

독서를 하며 위험한 아내, 위험한 엄마가 되어보시지 않으시겠어요? ^^
 

책 읽는 여자는 위험하다 - 8점
슈테판 볼만 지음, 조이한.김정근 옮김/웅진지식하우스(웅진닷컴)
초판 1쇄 발행 2006년 1월 31일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nohji.com BlogIcon 노지 2011.12.28 07: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뭐, 그런 좋은 의미라면야 해볼만 하지요 ㅎㅎㅎ

  2. Favicon of https://jongamk.tistory.com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1.12.28 08: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스스로를 깨우치게 하는 책이군요..

  3. Favicon of https://preciousness.tistory.com BlogIcon ♡ 아로마 ♡ 2011.12.28 08: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
    전 왜 위험하지? 했습니다 ^^
    날이 춥네요..감기 조심하세요 ㅎ

  4. Favicon of https://coreanews.tistory.com BlogIcon 딴죽걸이 2011.12.28 08: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독서 한다고 무섭기 보단 스스로 의문을 가지고 생각하며 또 의문을 가지는... 어떻게 보면 열정적이지만 어떻게 보면 피곤해지는....

    • Favicon of https://yemundang.tistory.com BlogIcon 예문당 2011.12.28 10: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렇긴한데요, 요즘 개인적으로 삶에 대한 의문을 계속 더해가고 있습니다.
      책에도 묻고, 사람들에게도 물으며 나름대로 답을 얻기도 하고 계속 더 깊게 묻기도 하고요.
      좀 피곤해도.. 전 그냥 그렇게 사는게 더 나은 것 같아서.. 계속 물음을 가져보려고 합니다.

  5. Favicon of https://daddymoo.tistory.com BlogIcon 아빠소 2011.12.28 09: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에고 여자들은 책읽기를 금지시키고, 학교도 못다니게 해야겠어요~
    그럼 남자들 살기좋은 세상이 올까요? ㅡㅡ;;

    • Favicon of https://yemundang.tistory.com BlogIcon 예문당 2011.12.28 10: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시대를 역행하시려고요? 흐흐....
      그렇다고 지금이 여자들에게 살기 좋은 세상인지는 잘 모르겠어요.
      여자가 살기 좋은 세상이 있었을까요? ^^

  6. Favicon of https://bkyyb.tistory.com BlogIcon 보기다 2011.12.28 15: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책 읽지 않는 여자사람이 더 위험하게 보입니다.^^;
    가끔은 조용한 카페에 앉아 책 한권 읽으며 시간을 보내는 분들이 아름답게 보이더라구요.^^

    • Favicon of https://yemundang.tistory.com BlogIcon 예문당 2011.12.28 15: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렇게 되나요? 보기다님 말을 듣고 보니 맞는 것 같은데요?
      오늘은 날씨도 그렇고, 카페에서 코코아 한잔 놓고 책 한권 읽으면 딱 좋을 것 같네요. ^^

  7. Favicon of http://kimstreasure.tistory.com BlogIcon Zoom-in 2011.12.29 15: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목이 아주 강렬하네요.
    아주강한 반어법으로 책읽기를 유혹하네요.

  8. Favicon of http://blog.daum.net/parkah99 BlogIcon 주리니 2011.12.29 16: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깜짝 놀랬습니다 ㅋㅋ
    한번 찾아봐야겠어요, 세세한 내용이 궁금한걸요?

    • Favicon of https://yemundang.tistory.com BlogIcon 예문당 2011.12.29 17: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서양미술에 관심이 있으시면 더 재미있으실 것 같아요.
      나름 유익했지만.. 아주 재미있게 읽지는 못했습니다. 좀 어렵게 읽었다고나 할까요? ㅋㅋ
      근데 미술을 좀 아시면, 쉽게 재미있게 읽으실 것 같아요. ^^

  9. Favicon of http://blog.naver.com/gotozoo3 BlogIcon 참좋다 2012.01.06 16: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떠셨는지 솔직한 감회가 궁금하네요. 개인적으로 저는 제목만큼 강렬하진 않았거든요 ㅎㅎㅎㅎㅎㅎ

    • Favicon of https://yemundang.tistory.com BlogIcon 예문당 2012.01.06 17: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제목을 아주 섹시하게 뽑은 것 같아요. 읽다가 많이 졸았는데요, 몇가지 건진 것들이 있어서.. 괜찮았어요. 요즘은 그림을 좀 알고 싶거든요. ㅎ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