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느덧 아이들 여름방학이 끝나가고 있습니다. 초등학교 1학년인 저희 큰아이는 다음주가 개학입니다. 여름방학 숙제가 여러가지 있었지만, 가장 부담스러운 숙제는 바로 "그림일기"였습니다. 꾸준히 해야하는 숙제이기 때문입니다. 


아직 공부습관이 잡히지 않은 아이의 공부나 숙제는 엄마의 확인 숙제이기도 합니다. 저희 아이는 글쓰기를 무척 부담스러워했습니다. 일기도 되도록 짧게 쓰려고 했고요. 하지만 아이와 이야기를 통해서 좀 더 아이의 생각을 끄집어내기 위해 애썼습니다. 


<초등공부 국어가 전부다>의 김정금 저자님의 조언을 따랐기 때문입니다. 아래 목차는 <초등공부 국어가 전부다>의 5장 쓰기 부분입니다. 이 책의 일기쓰기에 대한 부분을 읽고, 저는 일기를 통해 아이의 글쓰기 실력이 향상될 수 있도록 도와주고 싶었습니다.


특별한 일이 있었던 날에는 아이가 좀 수월하게 일기를 썼습니다. 그러나 평범하게 보낸 날에는 글감찾기를 힘들어 했습니다. 엇그제였습니다. 아이에게 간식으로 "누룽지"를 만들어주었습니다. 그랬더니 아이가 "엄마가 해주는 누룽지가 가장 맛있어요~"라면서 맛있게 먹고 있었습니다. 마침 일기쓰기 글감을 찾던 중이어서, 누룽지로 동시를 써볼 것을 제안했습니다. 아이는 학교에서 동시를 배웠지만, 아직 써본 적은 없었어요. 그래도 흔쾌히 수락을 하였습니다. 더불어 그림도 "누룽지"만 그려도 되겠다며 좋아했습니다. 


아이가 다 쓴 일기를 보니, 정말 동시 한 편이 적혀 있었습니다. 


누룽지 (동시)


엄마가 해 준 누룽지

세상에서 가장 맛있는 누룽지

딱딱해지면 더 맛있는 누룽지

딱딱한걸 보면 먹고 싶어지는 누룽지

한번 먹으면 계속 먹고 싶어지는 누룽지

맛있는 누룽지


그림 그리는 것도 좋아하지 않고, 긴 글도 좋아하지 않는 저희 아이는 짧게 써도 괜찮은 동시가 무척 마음에 들었나봅니다. 짧지만 자신의 마음을 잘 표현한 것 같고요. 이 다음날에도 또 동시를 한 편 썼답니다. 그렇게 글쓰기에 조금씩 재미를 붙여가고 있는 것 같습니다.


아이에게 "일기 써." 또는 "일기 썼니?" 라고만 이야기하는 것보다는 함께 글감을 찾고, 함께 하루를 생각하며 이야기를 나눠보면 좋을 것 같습니다. 대화도 좀 더 많아질 것이고, 아이도 좀 더 수월하게 일기를 쓸 수 있을테니까요. 


도움이 되셨나요? 더 자세한 내용은 <초등공부 국어가 전부다>를 참고하세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heysukim114.tistory.com BlogIcon *저녁노을* 2012.08.17 06: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초등학교...일기쓰기 중요하지요.ㅎㅎ

    잘 보고가요.

    즐거운 금요일 되세요

  2. Favicon of http://blog.daum.net/parkah99 BlogIcon 주리니 2012.08.17 06: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딘가를 나가면 쓸거리가 있지만
    그렇지 않으면 글감이 없다는 아이들...
    담주가 개학인데 이번주는 숙제한다고 집에 있었더니 이리 토를 다네요.
    그래봐야겠습니다. 책도 얼른 봐야할텐데 큰일이네요.

  3. Favicon of https://careernote.co.kr BlogIcon 따뜻한카리스마 2012.08.17 07: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시인의 자질이 엿보이는데요^^
    누룽지 그림도 너무 잘 그리고, 그리고 또 맛있게 보여요^^*ㅎ

  4. Favicon of https://jongamk.tistory.com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2.08.17 08: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꾸준히 일기를 쓰는게 참 중요하죠..잘 하고 계시는군요

  5. Favicon of http://blog.daum.net/moga2641 BlogIcon 모과 2012.08.17 08: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큰아들의 일기지도를 6년간 매일 했습니다.
    일기지도책을 사서 보고 했지요.
    6학년때 6ㄴ녀간 쓴일기를 모두 가져오라고 했어요.
    전교에서 12명이더군요.
    2등을 한 이유는 2일을 빼먹고 써서 입니다.
    더 잘한 친구가 있었어요.^^

  6. Favicon of https://slds2.tistory.com BlogIcon ★입질의 추억★ 2012.08.17 08: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일기는 커녕 백지가 앞에 놓여져 있으면
    어떻게 글을 시작해야 하는지 막막했지요.
    글도 조기교육이 중요할꺼 같아요^^

  7. Favicon of http://badsaarow.egloos.com BlogIcon 언젠가는 2012.08.17 11: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22년간 꾸준히 일기를 쓰고 있는데, 글쓰기가 안 늘어요ㅠㅠ
    오히려 퇴보하는 듯...

  8. Favicon of https://daddymoo.tistory.com BlogIcon 아빠소 2012.08.17 12: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 운율이 딱딱 맞네요. 우리 딸아이가 쓴 일기장도 포스팅 예약해놨습니다.
    내일 발행될거에요. ^^

  9. Favicon of https://tirun.tistory.com BlogIcon 티런 2012.08.18 09: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세상에서 가장 맛있고 자꾸 먹고싶어지는 누룽지.
    핵심이 쏙쏙들어간 동시입니다~

  10. Favicon of https://yypbd.tistory.com BlogIcon 와이군 2012.08.19 01: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재밌게 잘 썼는데요~
    잘 봤습니다~~

  11. Favicon of https://ystazo.tistory.com BlogIcon 만물의영장타조 2012.08.19 02: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일기 쓰게 하는 것도 쉽지가 않더라구요~ ㅋㅋ
    있었던 일을 잘 생각해보고 순서대로 쓰라고 해도,
    연결 고리가 없이 그냥 뚝~ 뚝~ 끊어져서 일기를 쓰더라는~ ㅎ
    저도 좀 더 다양하게 일기를 써보라고 주문해야겠네요.
    주문한다고 되는건 아니지만요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