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실의 계절이 돌아왔습니다. 몇년 전만해도 엄마가 매실 원액을 주셔도 시큰둥하고 잘 먹지도 않았는데요, 이제는 매실맛을 알아버렸습니다. 매실효소 담그기 3년차, 올해는 제대로 담궈보고자 설탕을 미리 준비했습니다. 유기농 설탕으로요. ^^


얼마전 들었던 건강밥상에 대한 강연[링크]에서 정제설탕과 비정제설탕의 차이를 알았기 때문입니다. 저는 고이아사 제품으로 25kg 구입했습니다. 지퍼백에 소분해놓으니 사용하기 편했습니다. 일반 황설탕과 비교해보니 유기농 설탕이 색이 좀 더 흐리고 맛이 깔끔합니다.

이제 매실을 준비해야겠지요? 작년에는 매실효소를 5kg[링크] 담궈서 올해는 10kg을 담그려다가, 짱아찌용으로도 10kg 더 준비하여 총 20kg를 담궜습니다. @.@


왼쪽 매실(곡성 매실)로 효소를 담궜구요, 오른쪽 매실(악양 참매실)로 짱아찌를 담궜습니다. 효소용은 크기가 500원 보다 조금 작았습니다. 10kg 45,000원 주었구요, 짱아찌용은 500원 동전보다 조금 큰 크기로 10kg 65,000원 주었습니다.

그런데 효소용으로 담근 매실은 박스까지 9.9kg, 실제 매실 용량은 9kg이었고, 악양 참매실은 박스까지 11kg, 실제 매실 용량도 10kg 이었습니다. 사실때 용량 확인 잘 하시구요, 간혹 어린 복숭아를 매실이라고 속여 파는 경우도 있다고 하니 참고하시길 바랍니다.


매실 효소를 먼저 담궜습니다. 이건 간단하지요. (엑기스는 일본식 영어표현이랍니다.)
매실 : 설탕 = 1 : 1로 담구면 되니까요. 꼭 용량 제대로 지켜주세요. ^^
저는 매실 9kg, 설탕 9kg 넣었습니다. (매실이 1kg 덜 왔다고 위에 말씀드렸죠. -_-;;;;;)


매실 짱아찌를 만들어봅니다.


깨끗히 씻어서 물기를 빼고 꼭지를 따놓은 매실에 6등분으로 칼집을 내고 방망이로 두드려서 씨를 뺐습니다. 짱아찌는 처음 담궜는데요, 10kg 칼집내는데만 두시간이 넘게 걸렸습니다. 어제 하루종일 매실하고 씨름을.. -_-;;;; 다 담그고 과일가게에 다시 물어보니 소금물에 4~5시간 절였다가 칼집 낼 필요 없이 방망이로 두드리면 씨가 쏙 빠진다는겁니다. 내년에는 그렇게 해보려구요. T.T 처음 담그시는 분들은 참고하세요. ^^;;;;;

매실짱아찌 담그는 방법은 여러가지가 있는 것 같습니다. 매실 10kg에서 씨를 빼보니 8kg이 조금 넘었습니다. 4kg씩 나눠서 10L, 12L 병에 각각 담궜습니다. 처음에는 매실 : 설탕을 1 : 1로 하는 줄 알고 설탕을 각 4kg씩 부었다가, 매실 : 설탕 = 1 : 0.6 비율로 하라는 이야기를 보고 하나는 설탕을 빼서 1 : 0.6 비율을 맞춰보았습니다. 일단 맛을 보고, 내년에는 저에게 맞는 농도를 맞춰서 담궈봐야할 것 같습니다.


짜잔.. 드디어 다 담근 작품입니다. ^^

왼쪽 : 매실 효소, 20L병, 매실 9kg, 설탕 9kg (설탕, 매실을 번갈아가면서 넣음)
가운데 : 매실짱아찌, 12L병, 매실 4kg, 설탕 4kg (설탕, 매실을 번갈아가면서 넣음)
오른쪽 : 매실짱아찌, 10L병, 매실 4kg, 설탕 2.4kg (매실을 먼저 넣고 설탕을 넣음)

맛이 기대됩니다. 작년에는 매실 효소를 담구고 100일 지나서 바로 먹었는데요, 1년간 두었다 먹어야 좋다고 해서 올해는 참고 1년간 보관해보려고 합니다. 짱아찌는 바로 먹어야지요. 현재 식품에 관한 신간을 준비중인데요, 여기에도 매실에 대해 소개하고 있습니다. 출간되면 더 상세한 내용을 전해드리겠습니다. 기대해주세요. :) 

몸에 좋은 매실, 가족의 건강을 위해 준비해보세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datafile.tistory.com BlogIcon 신기한별 2011.06.09 10: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매실짱아찌 잘 보고 갑니다.

  2. Favicon of https://11stblog.tistory.com BlogIcon 11st zine 2011.06.09 11: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희 엄마는 매년 매실액을 만드시는것은 자주 봤는데
    매일 짱아찌도 만들어보면 좋을 것 같아요~
    씨까지 분리해야되고 손이 많이 가지만 그래도 몸에도 좋고 맛도 좋으니
    만들어 볼만한것 같아요^^ㅎ

    • Favicon of https://yemundang.tistory.com BlogIcon 예문당 2011.06.09 23: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작년에 매실액 만들고 남은 매실 껍질을 무쳐서 먹어봤더니 맛있더라고요.
      그래서 올해는 제대로 만들어보려고 합니다. ^^

  3. Favicon of http://jongamk.tistory.com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1.06.09 12: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매실이 김치에 넣어서 담그면 잘 쉬지도 않고 맛있다고 하더라구요

  4. Favicon of http://blog.daum.net/moga2641 BlogIcon 모과 2011.06.09 12: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올해는 매실을 한번 담궈 볼까합니다.^^

  5. Favicon of http://www.smpark.kr BlogIcon 풀칠아비 2011.06.09 13: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매실의 계절이 왔군요.
    저도 매실 짱아찌 도전해보고 싶은데요. ^^
    잘 보고 갑니다.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6. Favicon of http://blog.daum.net/parkah99 BlogIcon 주리니 2011.06.09 13: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해마다 현충일 즈음 매실을 사다가 담궜는데
    올해는 왠지 안내켜서 이러고 있습니다.
    정말이지 씨 발라내느라 엄청 시간 들였겠어요.
    엑기스라 하지 말고 효소라 해야겠네요~

    • Favicon of https://yemundang.tistory.com BlogIcon 예문당 2011.06.09 23: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엑기스, 효소, 원액 등등 여러 용어를 찾아봤습니다.
      저도 이제 효소라고 하려구요. 어쩐지 효소라는 단어가 여기저기서 많이 눈에 띄더라구요. ^^

  7. Favicon of http://tongblog.sdm.go.kr BlogIcon Tong 2011.06.09 16: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정말 고생 끝에 얻은 보람이네요
    칼집내느라 고생하셨어요~ 아궁
    다음에 만들 때는 더 쉽고 맛있게
    만드실 거 같은데요 ^^

  8. Favicon of http://www.saygj.com/ BlogIcon 빛이 드는 창 2011.06.09 17:0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매실장아찌가 저렇게 손이 많이 가는군요..
    전 그런것도 모르고 그저 먹기만 했네요.^^;
    보기만해도 군침이 고이네요.^^

  9. Favicon of https://donghun.kr BlogIcon 멀티라이프 2011.06.09 22: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호~ 따라하지는 못하지만 잘 보고 갑니다. ㅎㅎ

  10. Favicon of https://ystazo.tistory.com BlogIcon 만물의영장타조 2011.06.10 01: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부지런하시군요. ㅎㅎ
    매실을 1kg 적게 보내주다니, 항의해서 더 받으셨나요?
    나뿐 사람들 같으니라구.. 버럭!!

    • Favicon of https://yemundang.tistory.com BlogIcon 예문당 2011.06.10 07: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과일가게 아저씨에게 여쭈어보니, 파는 사람의 양심을 믿고 가져온다고만... -_-;;
      전 그냥 과일가게 아저씨 믿고 사는거죠. 단골이거든요.

  11. Favicon of http://alladidas.com BlogIcon adidas all in 2011.06.10 12: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키햐
    매실짱아찌 맛있겠네요 ^^
    근데 손이 많이 가서 쉽사리 하기 힘든 것 같아요,ㅠ

    • Favicon of https://yemundang.tistory.com BlogIcon 예문당 2011.06.10 13: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조금만 하면 괜찮을 것 같습니다.
      전 처음 하면서 무리를 했더니 시간이 많이 걸린 것 같구요.
      그래도 1년에 한번이니까.... ^^

  12. Favicon of https://peter0317.tistory.com BlogIcon 제로드™ 2011.06.10 13: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수고가 많으셨네요.^^
    나중에 맛있게 담궈져야 몇시간동안 씨름한 보람이 있을텐데 말이죠..

    시골에서 항상 따 먹곤 했던 기억이 나네요. 시큼한 그 맛~~

    • Favicon of https://yemundang.tistory.com BlogIcon 예문당 2011.06.10 13: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감사합니다. 지금 잘 되고 있는 것 같습니다.
      아직은 시행착오 단계인데요, 올해 먹어보고 내년에 담그면 더 잘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

  13. Favicon of https://22st.net BlogIcon 둥이 아빠 2011.06.10 18: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몇일전에 회사에서 매실장아찌 먹었어요..

    넘 맛나서 이번 기회에 집에서 한번 만들어보려구요.

  14.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2011.06.11 08: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우... 매실짱아찌 완전 기대됩니다...
    1년후에.. 활짝 웃는 모습으로 개봉할 수 있기를 바랍니다.. ^^

  15. Favicon of https://1evergreen.tistory.com BlogIcon ♣에버그린♣ 2011.06.13 11: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매실이 유행인가봅니다^^
    아! 그리고
    책과 예쁜 금명함과 초코렛 잘받았습니다.
    인사를 드린다는게 너무 늦어서 죄송해요^^

  16. Favicon of https://www.tisdory.com BlogIcon 철한자구/서해대교 2011.06.13 21: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왜 매실은 생으로 먹지 못하는지에 대해서 의문이 들었었는데.. 생으로 먹으면 굉장히 매실이 산도가 강해서 이가 상한다고 하더군요...ㅎㅎ

    그런면에서 그냥 먹으면 먹기 힘든 매실을 숙성시킨 음식들은 달콤하고 몸에도 좋다는걸 보면 매우 신기합니다...ㅎㅎ

    • Favicon of https://yemundang.tistory.com BlogIcon 예문당 2011.06.13 22: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 그런 이유가 있었군요. 생으로 먹어보니 시더라고요. ^^
      원리를 알고 나니 더 신기한데요? 역시 사람들은 지혜롭네요. ^^

  17. Favicon of https://jazz0525.tistory.com BlogIcon 자 운 영 2011.06.23 19: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책들이 있었군 ㅎㅎ^^

  18. 기쁜하루 2011.07.07 23: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 갑니다.
    두고 보고파서 퍼갑니다..^^*